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09.09.25 19:04

예전에는 '대체 이 버퍼를 왜 쓴거야? 안전장치가 너무 많은걸....'라고 생각했던 적이 있었다.
특히 IDE를 설계한 부분들은 어김없이 버퍼들이 등장한다........
  ?
여러가지 이유가 있겠지만 첫째 버퍼 다음단의 입력 전압레벨을 맞춰주기 위해서고 둘째는 신호의
감쇄 때문이다.

[
첫째]
IDE 단자에서 나온 5V의 레벨을 갖는
 신호선이 3.3V로 동작하는 CPU에 들어가기 위해선 전압을
낮춰야 한다.(일반적인 경우)
보통 버퍼들의 입력 tolerance supply전압보다 높다.
3.3V로 동작하는 버퍼를(입력 tolerance 5V)달아주면 IDE단자의 5V레벨의 신호선이
버퍼를 거쳐서 3.3V로 낮춰지고 3.3V로 동작하는 CPU에 입력될 수 있는 것이다.
아니면 그 반대의 경우도 마찬가지이다.

[
둘째]
IC
들의 모든 입력단자들은 입력 정전용량을 가지고 있다.
한 신호에 여러개의 단자가 물려있다면 모두 병렬로 연결되어 있어서 큰 커패시터 부하로 볼 수 있다.
그래서 출력 단자로부터 나온 신호는 받는 단자의 위치에 따라서 그 세기가 감쇄하는 것이다.
그래서 버스 버퍼링이 필요하다.....
  어떻게?
단방햔 시그런들일 떈 74xx244, 양방향일 떈 74xx245같은 버퍼를 사용하여 중간 중간 신호의
세기를 유지시켜 준다.
더군다나 이 IC들은 절연 기능까지 있다.

, 버퍼를 담으로써 부하 커패시턴스를 줄여주는 효과가 있고 이는 GND Bounce를 감소시키는
효과도 있다.

포스트의 부족한 내용이나 아쉬운 부분을 본 페이지에 특화된 google검색을 통해서 알아보세요.

Custom Search

'[HARDWARE] > INTERFACE' 카테고리의 다른 글

USB 2.0의 Basic 및 설계  (0) 2009.09.28
ETHERNET PHY IC들의 LAYOUT GUIDE  (0) 2009.09.26
시리얼 ATA 규격의 고속 스토리지 설계  (0) 2009.09.26
데이터 버스 버퍼링  (0) 2009.09.25
Posted by nooriry

댓글을 달아 주세요